네트워크마케팅의 중요성 ..

실로 많은 말이 있다. 네트워크 마케팅, 즉 사람들이 다단계와 이야기하는 사업에 관한 이야기를 해 보려고 한다.본질을 들여다보면 참 좋은 사업임에는 틀림없다.그러나 본질을 왜곡하고 개개인의 이익을 위해 사업을 추진한 사람들이 많다보니 많은 사람들이 이 사업을 매우 싫어하게 되는 것이 현실이다.도대체 네트워크 마케팅이 무엇인지 제대로 풀어보자.​

>

많은 사람이 네트워크 마케팅을 싫어하는 이유를 보면 돈을 벌기 위해 이 일을 시작한다는 것이다.무슨 뜻이냐고 묻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사업이니까 당연히 돈을 벌려고 하는 거다…라는 말을 자주 한다.당연히 돈을 벌려고 시작했지만 돈을 못벌기 때문에 이 일을 싫어하는 것이다.그러나 네트워크 마케팅 사업은 본질이 소비다.즉, 이 일의 궁극적인 목적은 소비를 바꾸는 것이다. 돈을 쓰는 것이다.우리가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각종 생필품, 화장품, 건강식품, 기타 등등… 우리는 일상생활 속에서 끊임없이 소비한다.아침에 눈뜨고 나서 밤에 잠들기 전까지.. 양치질을 하고, 머리 감고 샤워하고, 화장품 바르고, 꺼먹고, 마신다.하지만 그 돈을 쓸 때 누군가 돈을 벌고 있다는 것은 당연하게 인식하고 있다.​

>

우리는 대형마트나 각종 인터넷 쇼핑몰에서 뭔가를 소비해서 사용하고 있다.그렇게 소비할 때마다 유통업체는 유통마진이라는 소득을 창출하는 것이다.그러한 일련의 유통 과정을 배제하고, 생산자와 소비자가 직접 거래해, 그 유통의 마진을 소비자에게 돌려주는 것, 이것이 네트워크 마케팅의 본질인 것이다.사업자 자체의 문제가 아니라는 것이다.한번 생각해 보자.내가 소비를 바꾸고, 내가 써 보고 좋은 것을 주변에 권하고, 그 권유를 받은 사람이 소비하던 브랜드를 바꿔 사용하면, 내 소개로 이어진 생산자와 소비자 거래 사이의 일정 부분의 마진을 내가 받는 것, 이것이 본질인 것이다.그러나 사람들이 이 사업을 꺼리는 이유는 이 시스템적인 것을 악용하거나 잘못 해석해 사업을 진행하는 사람들이 많았기 때문이다.예를 들어 특정 제품만 취급하면서 돈을 벌 수 있다는 이유로 필요 없는 제품을 많이 구매하게 하거나, 재구매율이 떨어지는 상품만 취급하거나, 아니면 나부터 시작된 유통망에서 발생한 매출을 일정 기간이 지나면 소멸시켜 버리는 것이 대표적일 것이다.제품만 열심히 쓰면 돈을 벌 수 있다고 해놓고 막상 시작하면 마감이라는 이유로 구매하게 하고, 그렇게 구매한 물건을 판매해 돌아다니게 하고, 그게 매달 반복되면 사재기가 돼 번 돈보다 쓴 돈이 많아 돈을 잃었다는 표현을 하게 되는, 그러면서 네트워크의 안티가 되는 일이 생기는 것이다.만약 네트워크를 알아보고 있는 분이라면, 확인하고 나서 액세스 하는 것을 추천한다.내 주변의 누군가의 권유로 시작하면 분명 후회하거나 원망할 때가 있다. 어떤 회사를 알게 되면 스스로 검증의 시간을 가져야 한다.네트워크는 개인 능력이 좋은 사람은 단시간에 큰 수익을 올리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어느 정도 시간 투자가 불가피하다는 것.급하다고 빨리 성공할 수 있는 사업이 아니라 진입비용이나 유지비용이 적은 만큼 나부터 시작된 내 네트워크가 어느 정도 구축돼야 그때부터 만족할 만한 수준의 소득을 기대할 수 있다.그 과정에서 처음 버는 수입보다 지출이 더 크게 느껴질 수도 있겠지만 어차피 매달 생활비 일부를 브랜드 체인지 하는 것이라고 생각하면 큰 부담은 아닐 것이다.

>

얼마 전 나온 신문 기사의 일부다.노인 빈곤률 세계 1위, 더욱 기대 수명은 점점 길어지고 있다.지금 이 말을 하는 이유는 단순하다.어느 정도 소득이 있는 지금 네트워크를 오래 보고 준비하면 분명 미래의 대안이 될 수 있다는 얘기다.다만 네트워크를 준비한다고 어느 회사든 마음대로 하겠다는 것은 아니다.내가 시간을 투자 칠로 소비하는 회사인 만큼, 장기적으로 회사가 탄탄하고 있는지 검증해야 하며 회사가 어느 정도 검증되면 2번째로 제품을 봐야 한다.필요 없는 것 아닌가 다시 구매가 지속적으로 가능하고 일상 생활에 꼭 사용하는 제품인지 3번째는 제가 회사 제품을 애용 칠로 홍보했을 때 합리적으로 보상하고 주는가.포인트 소멸이 있는 회사는 추천하고 싶지 않다.

>

최근 뉴스를 보면 투잡, 스리잡이라는 직장인이 늘고 있다.그만큼 추가 소득이 절실하다는 얘기일 것이다.직장인들은 노동 활동을 마친 순간, 소득이 0이 되는 것을 두려워한다.그래서 아프든 나쁘든 쉬든 안 된다.직장을 그만두고 싶지만 눈앞에 닥친 상황을 생각하면 이마저도 쉽지 않은 현실이다.그래서 인생의 플랜 B로서 나는 네트워크 마케팅이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다만 시간의 힘을 빌려 급하지 않게 준비한다면.처음에는 보잘것없는 내 네트워크가 시간이 지나면서 그물처럼 커졌을 때 그때는 내가 자다가도 친구들과 여행을 가는 순간에도 내 파이프라인에서 소비가 이루어지는 것이 나에게는 인세라는 이름의 소득으로 만들어지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