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시니어유학 50대 이상이 가장 많이 공부하는 곳 ­

#필리핀 시니어 유학 50대 이상이 가장 많이 공부하는 곳 ​ 안녕하세요 유지 아빠입니다.^^나는 지금 일본에 체류 중인데, 오늘은 오전에는 숙소에서 일을 하고 점심 식사 후 2시쯤 운동을 하고, 오후 4시에 귀가, 샤워하고 시원한 물 한잔 마시면서 블로그를 하고 있네요 이런 여유 있는 생활이 정말로 즐겁습니다 저녁에는 초밥에 맥주 한잔 합니다~​ 나도 어느새 40대 중반의 대열에 들기 시작했는데 나보다 한세대상의 50대 오빠들, 그리고 두세대의 위인 60대 분들은 분명히 제 부모님 세대의 70대와는 다른 인생의 가치관을 가지고 살아 시눙도우쯔합니다

>

저의 부모 세대들은 아이들에 올인한 세대에서, 지금도 나의 부모는 나이 40을 넘은 아이들의 걱정을 합니다만, 50대와 60대 분 또 자식 걱정하는 마음은 마찬가지인데 본인들의 인생도 중요한 것에 자기 자신에 대한 투자도 꾸준히 하고 있는 세대에 생각이 듭니다 ​ 말하면 50년대 중반부터 60년대에 태어난 베이비 부머 세대들을 하고, 우리 나라의 경제 성장과 민주화 운동이 한창이던 70년대와 80년대에 대학 생활을 하고, 90년대와 2000년대, 그리고 2010년대 사회 생활을 하고 치열하게 살고 있던 사람들입니다

>

그래서 이미 은퇴를 했거나 아니면 앞으로 은퇴를 앞두고 그동안 배우고 싶었던 것에 대한 갈증과 열망이 굉장히 강렬하다고 느낄 수 있고, 새로운 환경에서의 생활과 공부를 두려워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그래서 평소에 영어에 관심이 있으신 분, 앞으로 여행을 하실 때 가이드가 있는 투어 여행이 아니라 자유 여행을 하고 싶어서 필리핀으로 유학을 가고 싶다, 시니어 필리핀 유학 준비생이 많을 것 같아요.서론이 너무 길었나요? 그러면 #필리핀 시니어 유학, 어디서 어떻게 생활하고 공부하면 좋을까요?

>

아무리 시대가 바뀌어도 영어를 배우러 가는 어학연수, 유학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연령층은 주니어와 대학생입니다.특히 여름방학 시즌에는 특정 어학원의 경우 초등학생과 대학생들로 북적입니다.​도 제대로 된 시니어 코스가 아닌 영어 학원의 경우 아직 10년 20년 전 학원 규칙을 적용하고 시니어 유학생들을 당황시키기도 하지만,

>

예컨대 평일 저녁 9시까지 통행 금지 시간 혹은 외출 금지, 이유 없는 수업에 지각과 결석은 퇴학 조치, 태도 불량은 경고 도우은츄은붕히 자기 관리를 시니어들에게 현실적으로 맞지 않는 학원 규정을 갖고 있는 곳이 많아요 ​ 게다가 매일 시험을 봐야 하고 어린 학생들과의 조별 수업을 해야 한다면 아무래도 50대, 60대, 70대의 시니어 유학생이 곤란한 기분이 들기는 하겠죠?

>

그래서 제대로 된 시니어의 과정이 있는 곳에서 연수를 해야 하고, MMBS의 선임 과정은 비수기 때 학생들 중 70~80%이상이 시니어 유학생들이 차지하고 외출과 주말의 외박에 대한 규정이 사실상 자율적이고, 그룹의 수업을 시니어들끼리 밟고, 골프 레슨 같은 체육 활동이 생기므로 공부하고 생활하는 데 불편이 없습니다.

>

또 매우 안전한 지역인 타르 라크 시티 주변의 훌륭한 골프장, 그리고 클락 국제 공항에서 불과 40~50분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으므로 시니어 유학생들이 많이 선택하고 있습니다. 저의 블로그에서 항상 강조하는 것, 배움에는 나이는 상관 없습니다.특히 필리핀에서는 마음껏 배움의 욕망을 해결할 수 있는 시스템이 갖추어져 있기 때문에 용기를 내어 도전해 보면 마지막 기회가 되는 영어회화의 거듭된 목표를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시니어유학, #필리핀시니유학 언제든지 문의하세요^^​

>